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코코넛 기름, 버터보다 포화지방 많다"

[게티이미지]
[게티이미지]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미국 심장학회(AHA: American Heart Association)는 코코넛 기름이 버터보다 포화지방 함량이 많아 사용을 자제해야 한다고 경고했다.

AHA는 코코넛유가 포화지방 함량이 82%로 버터(63%), 육류 지방(50%), 돼지 비계(39%)보다 많고 다른 포화지방 못지않게 심장건강에 나쁜 콜레스테롤인 저밀도지단백(LDL) 콜레스테롤을 증가시킨다고 밝힌 것으로 유에스 투데이 인터넷판이 16일 보도했다.

코코넛 기름은 같은 포화지방이라도 식물성 지방인 만큼 동물성 포화지방보다는 나을 것이라는 인식 때문에 최근 사용이 늘고 있는 추세다.

여론조사에서는 일반인의 72%, 영양학자의 37%가 코코넛 기름을 '건강식품'으로 평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AHA는 최근 시행된 포화지방에 관한 7건의 임상시험에서 모두 코코넛 기름이 동물성 포화지방과 마찬가지로 LDL 콜레스테롤 혈중 수치를 크게 높이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코코넛 기름을 음식물 조리에 사용하는 것은 '실'만 있을 뿐 '득'이 전혀 없다고 AHA는 강조했다.

sk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7 11: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