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kt 이진영 2천경기·한화 배영수 2천이닝…맞대결서 달성

kt의 심장, 통산 2천 경기 출장
kt의 심장, 통산 2천 경기 출장(수원=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16일 오후 경기 수원시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17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kt 위즈의 경기. 3회말 kt 이진영이 2루타를 친 후 관중석을 바라보고 있다. 이진영은 이날 선발 출장하면서 역대 9번째 통산 2천 경기 출장을 달성했다. 217.6.16
stop@yna.co.kr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KBO 리그의 베테랑 외야수 이진영(37·kt wiz)과 투수 배영수(36·한화 이글스)가 한 경기에서 각각 개인 통산 2천 경기 출장과 2천 이닝 투구라는 대기록을 세웠다.

이진영은 16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한화와 홈 경기에 2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했다.

이로써 이진영은 KBO 리그 역대 9번째로 개인 통산 2천 경기 출장을 달성했다. 현역 선수 중에서는 LG 트윈스 정성훈에 이어 2번째다.

1999년 쌍방울 레이더스 유니폼을 입고 프로에 데뷔한 이진영은 전날까지 통산 1천998안타를 쳐 통산 2천 안타까지 눈앞에 뒀다.

이진영이 2천 안타를 채우면 리그 역대 10번째이자 kt 소속 선수로는 최초가 된다.

아울러 삼성 라이온즈 양준혁(2천135경기-2천318안타), 히어로즈 전준호(2천91경기-2천18안타), kt 장성호(2천64경기-2천100안타), LG 정성훈(진행 중)에 이어 역대 5번째로 2천 경기 출장과 2천 안타를 모두 달성한 선수로 이름을 올린다.

배영수, 역대 6번째 2천 이닝 달성
배영수, 역대 6번째 2천 이닝 달성(수원=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16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17 프로야구 kt 위즈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에서 한화 선발투수 배영수가 역투하고 있다. 배영수는 역대 6번째로 KBO리그 개인 통산 2천이닝을 소화하는 대기록을 달성했다. 2017.6.16
stop@yna.co.kr

이날 한화 선발투수로 나선 배영수는 1회말 이진영과 대결에서 투아웃째를 잡아 개인 통산 2천 이닝 투구를 달성했다.

배영수는 전날까지 1천999⅓이닝을 던졌다.

역대 KBO 리그에서 2천 이닝 이상 던진 선수는 2001년 한화 송진우를 시작으로 총 5명이 있었다.

배영수는 2007년 SK 와이번스 김원형 이후 10년 만이자 역대 6번째로 2천 이닝을 던진 투수가 됐다.

2000년 1차 지명으로 삼성에 입단한 배영수는 같은 해 4월 9일 잠실 LG전에서 구원투수로 처음 KBO 리그 마운드에 올랐다.

그해에는 주로 중간계투로 등판하며 45⅓이닝을 던졌다.

이듬해인 2001년부터 본격적으로 선발투수로 활약하기 시작한 배영수는 2008년 4월 17일 문학 SK전에서 1천 이닝을 달성했다.

배영수는 전날까지 통산 134승으로 현역 선수 중 최다승도 기록 중이다.

hosu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6 20: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