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불법 대부업체 광고 전화번호, 3년간 3만8천건 이용중지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기자 = 금융감독원은 최근 3년간 미등록 대부업체의 불법 대출광고 전화번호 약 3만8천 개를 이용중지 조치했다고 18일 밝혔다.

금감원은 2014년 2월부터 전단, 팩스, 인터넷 등에서 발견된 불법 대출광고 전화번호를 90일간 이용 중지하도록 미래창조과학부에 요청했다. 이에 따라 올해 5월까지 3만7천826개의 전화번호가 이용 중지됐다.

올해 들어 이용 중지된 전화번호 5천154개 가운데 휴대전화가 4천101개(79.6%)로 가장 많았고, '070' 인터넷전화 538개, 일반 유선전화나 '050' 안심 번호가 515개다. 광고 매체는 전단 4천533건, 팩스 446건, 문자메시지 175건이다.

불법대부광고 적발 사례
불법대부광고 적발 사례

zhe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8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