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남도의회 '가뭄대책 마련 촉구 결의안' 채택

송고시간2017-06-16 14:21

(예산=연합뉴스) 한종구 기자 = 충남도의회는 16일 열린 제296회 정례회 제4차 본회의에서 가뭄 극복 대책 마련을 촉구하는 결의안을 채택했다.

물 없는 저수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물 없는 저수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도의회는 결의문에서 "말라가는 논과 시들어가는 밭작물을 보며 농민의 마음은 타들어 가고 있다"며 "공업용수 부족으로 공장 가동 중단이 우려되고 있고 지하수를 이용하는 취약지역 주민은 먹을 물이 없어 고통을 겪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가뭄이 지속되면 제한급수 조치가 불가피하고, 이로 인해 도민과 기업이 큰 어려움을 겪게 된다"며 "정부는 가뭄 피해가 발생할 때마다 장기적인 대책보다는 간이양수장이나 관정, 예비못자리 설치 등 응급처방을 위한 대책만 양산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또 "가뭄으로 고통받는 농민과 도민에게 더이상 피해가 없도록 항구적인 용수 확보 대책이 필요하다"며 "가뭄 극복을 위한 정부 차원의 실질적이고 신속한 대책 마련에 총력을 기울여 달라"고 촉구했다.

도의회는 ▲ 충남 특별재난지역 선포 ▲ 아산호∼삽교호∼대호호 수계연결사업 추진 ▲ 대산임해산업단지 해수 담수화사업 ▲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 ▲ 물 절약 홍보운동 전개 등이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도의회는 이날 채택한 결의안을 대통령, 국무총리, 국회의장, 각 정당 대표 등에게 보낼 계획이다.

jkh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