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주농업회의소 12월 설립…지속가능 농업 구현

(제주=연합뉴스) 김호천 기자 = 제주 농민의 이익을 제도적으로 보장하기 위한 대의기구가 설립된다.

"이대로는 못살겠다"
"이대로는 못살겠다"(제주=연합뉴스) 2015년 12월 2일 오전 제주특별자치도청 정문에서 열린 '한중FTA 국회 비준 규탄, 제주 농산물 가격보장 촉구 기자회견'에 참가한 농민들이 정부의 농업정책에 항의하는 의미로 농산물을 길에 뿌리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제주도는 농민이 자발적으로 농업과 농촌 정책에 참여하는 지속가능한 농정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오는 12월 제주농업회의소를 설립한다고 16일 밝혔다.

제주농업회의소는 농업 경쟁력 제고, 농민 소득 안정, 농촌 개발 및 복지 등 제주 농업과 농촌 정책에 관한 연구와 조정 업무를 하게 된다.

도는 오는 19일 오후 도청에서 행정부지사와 도 농업인단체협의회장을 공동 단장으로 하는 제주농업회의소 설립 추진단을 발족한다. 추진단은 도의회와 농협, 품목과 직능별 농업인단체, 생산자단체, 읍·면 대표, 학계, 연구기관에서 참여하는 46명의 위원으로 구성된다.

추진단은 지난해 10월 구성된 제주농업회의소 설립 실무 태스크포스(TF)에서 만든 정관과 지원 조례안을 심의, 확정한다. 제주형 특화사업 발굴, 사업계획 수립 등 농업회의소 설립에 필요한 제반 사항을 지원한다.

제주농업회의소 창립이 선포되면 추진단은 자동으로 해체된다.

원희룡 제주지사는 "제주농업회의소가 전국적인 롤 모델이 될 수 있도록 행·재정적 지원에 온 힘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전국 광역 자치단체 중에서는 제주도와 충청남도가 농업회의소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앞서 16개 군 단위 지자체가 농업회의소를 설립했다.

kh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6 13: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