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관광공사, 캐나다서 인천공항 환승객 유치 설명회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한국관광공사는 인천국제공항공사와 함께 캐나다 환승객을 유치하기 위해 '인천공항 환승·스탑오버 관광 설명회'를 열었다고 16일 밝혔다.

환승·스탑오버 관광이란 인천공항에서 제3국으로 환승하는 탑승객 중 72시간까지의 환승 시간이 있는 고객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투어를 말한다. 무료 환승 투어(당일, 5시간 이내)와 스탑오버 관광상품(숙박포함, 유료)으로 구분된다.

현지시간으로 14일과 16일에 각각 캐나다 밴쿠버와 토론토에서 열린 설명회에는 현지 여행업자와 항공사 관계자들 150여 명이 참석했다.

인천공항 환승투어 설명회[사진제공=관광공사]
인천공항 환승투어 설명회[사진제공=관광공사]

관광공사에 따르면 캐나다는 중국·필리핀·베트남 등 아시아계 이민 인구의 비율이 높아 아시아행 항공 수요가 높다.

실제로 지난해 인천공항 무료 환승투어 프로그램을 이용한 캐나다인은 총 4천180명으로 전년보다 45% 증가했다.

dy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6 10: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