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우택 "靑 인사·민정수석은 뭐 하는 사람…국회 출석시킬 것"

"인사·민정수석 지록위마…대통령 인사보좌 책임져야"
"안경환, 도착수준 성관념…상상할 수 없는 불법혼인신고 전력"
"文대통령 식이면 청문회는 시간낭비…국회의장 입장표명해야"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기자 = 자유한국당 정우택 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는 16일 "국회 운영위원장으로서 빠른 시일 내 조현옥 인사수석과 조국 민정수석을 국회로 출석시켜서 청와대 인사시스템이 작동하는지 따져보겠다"고 밝혔다.

정 권한대행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인사수석이 과연 장·차관 후보자에 대한 실질적인 인선 권한이 있는지, 민정수석이 최소한의 검증이라도 하는지 이해가 안 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정 권한대행은 "조현옥 인사수석과 조국 민정수석은 무엇을 하는 사람들인가"라며 "인사·민정수석은 대통령을 불행의 길로 인도하는 비서관이다. 잘못되고 부실하기 짝이 없는 대통령 인사보좌에 전적으로 책임져야 한다"며

그러면서 "한마디로 조고(趙高·시황제의 막내아들을 황제 삼아 마음대로 조종한 환관)와 지록위마(指鹿爲馬·사슴을 가리켜 말이라 한다)가 생각난다"고 밝혔다.

정 권한대행은 안경환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해서는 "거의 도착수준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이상한 성 관념을 갖고 있고, 법학도 출신으로는 도저히 상상조차 할 수 없는 불법혼인신고 전력까지 드러났다"고 비판했다.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후보자에 대해서는 "인사청문회까지 통과한 김병준 부총리의 논문 표절을 집요하게 문제 삼아 자진사퇴시키더니 이에 뺨치는 수준의 논문표절과 중복게재 사실이 드러나고 있다"고 꼬집었다.

조대엽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에 대해서는 "만취 음주운전이 당시 출교된 학생들을 위로하기 위해 술을 마신 것이라고 해명했지만, 당시 학생들은 술을 마신 적이 없다고 한다"며 "거짓말을 한 것 아닌가 생각이 든다"고 설명했다.

정 권한대행은 또 "문 대통령 식으로 하면 인사청문회는 트집잡기에 불과한 시간낭비일 뿐이고 국회가 어떤 의견을 내든 참고과정에 불과하다"며 "국회의장이 분명한 입장을 밝혀줄 것을 요구한다"고 말했다.

정 권한대행은 이어 "이것은 대의 민주주의와 삼권분립이라는 헌법 정신에 어긋나는 것"이라며 "들쭉날쭉 요동치는 여론조사로 인사하고, 국가 현안들도 여론조사로 결정하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인사청문회 문제가 모든 앞길에 장애물 역할을 하는데 불통 정치를 해서 어떻게 추가경정 예산안이나 정부조직법 등 수많은 현안에서 진전을 볼 수 있을 것인지 걱정스럽다"고 덧붙였다.

정우택 "靑 인사·민정수석은 뭐 하는 사람…국회 출석시킬 것" - 1

jesus786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6 10: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