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마존, '슬랙' 인수하나…기업가치 10조 원 추정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김현재 특파원 = 전자상거래의 강자인 아마존이 업무용 메신저 스타트업인 슬랙 인수에 관심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플리커 이미지]
[플리커 이미지]

협업커뮤니케이션 툴인 슬랙의 기업가치는 현재 90억 달러(10조1천600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블룸버그 통신은 15일 "아마존닷컴이 최근 슬랙에 인수 합병 협상을 제안했다"면서 "아직 협상이 타결될지는 불분명하지만, 타결된다면 아마존 역사상 최대의 거래로 기록될 것"이라고 보도했다.

슬랙을 인수할 경우 아마존은 마이크로소프트, 구글 등과의 기업 서비스 분야 경쟁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할 수 있다고 통신은 전했다.

아마존의 클라우드 호스팅 사업부문인 아마존웹서비스는 지난 2월 유료 비디오ㆍ오디오 콘퍼런스 서비스인 아마존 차임을 발표한 바 있다.

차임은 마이크로소프트의 스카이프와 시스코의 웹엑스 서비스 등을 겨냥한 기업 서비스다.

블룸버그는 "지금까지 아마존의 최대 인수 협상은 지난 2014년 비디오 게임 서비스인 트위치 인터랙티브를 9억7천만 달러에 현금으로 산 것"이라며 "아마존은 3월 말 현재 약 215억 달러의 현금성 자산을 보유하고 있다"고 전했다.

마이크로소프트도 지난해 슬랙 인수를 타진했지만 의미있는 협상으로 연결되지는 않았다고 블룸버그 통신은 덧붙였다.

kn020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6 02: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