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 北자금원 中기관 조치요구에 "안보리틀 밖의 독자제재 반대"

틸러슨 美국무 "中, 北자금줄 역할 자국기관 조치해야"
틸러슨 美국무 "中, 北자금줄 역할 자국기관 조치해야"

(베이징=연합뉴스) 심재훈 특파원 =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이 14일(현지시간) 북한의 핵ㆍ미사일 개발의 자금원이 되는 중국 내 북한 거래 기관들에 대한 조치를 촉구한 데 대해 중국 외교부는 14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틀을 벗어난 독자제재를 인정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루캉(陸慷)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연합뉴스 기자가 틸러슨 장관의 이런 발언에 대해 중국 측 입장을 묻자 이같이 답변했다.

루 대변인은 해당 질문을 받고 우선 "중국은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으로서 안보리에서 통과된 북한 핵·미사일 관련 결의를 엄격히 준수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유엔 결의) 이행 과정 중에 법규에 따라 중국기업과 개인에게 반드시 유엔 결의를 준수하라고 요구했다"면서 "미국 측이 중국의 안보리 결의 위반을 적발했다면 기존의 법 집행 채널을 통해 중국 측에 제기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중국 측은 안보리 틀을 벗어난 독자 제재를 인정하지 않는다"면서 "우리는 이것이 유관 문제 해결에 도움이 안 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루 대변인의 이 발언은 미 행정부가 조치를 요구한 대상 기관 가운데 안보리 결의를 위반하지 않았다면 제재 조치를 할 수 없다는 뜻으로 풀이됐다.

앞서 틸러슨 미 국무장관은 하원 외교위의 내년도 예산 관련 청문회에 출석한 자리에서 대북 압박에 대한 중국의 적극적인 역할을 강조하며 "북한의 (외화) 수입을 지원하는 중국 내 기관에 대해 조치를 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틸러슨 장관은 "우리는 조치가 필요하다고 믿는 기관의 명단을 중국에 제공했다"며 "만약 중국이 조치하지 않으면 우리가 직접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president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5 17: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