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北 유가급등…중국 유입량 줄어 특수군에 우선 공급"

송고시간2017-06-15 15:51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고상민 기자 = 국가정보원은 15일 "중국에서 원유와 정제유가 들어오는 양이 적고 북한이 특수군에 우선 공급하고 있어서 일반공급가가 높아졌다"고 밝혔다.

국정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최근 북한의 유가가 급등하고 있다는 보고가 있었다"면서 이 같이 보고했다고 자유한국당 소속 정보위 간사인 이완영 의원이 전했다.

국정원은 이어 "㎏당 6천원이던 것이 최고 2만원선까지 상승했고 현재는 1만5천원선"이라고 설명했다.

[AP=연합뉴스 자료사진]

[AP=연합뉴스 자료사진]

발언하는 서훈 국정원장
발언하는 서훈 국정원장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서훈 국정원장이 15일 오후 서울 국회 정보위원장실에서 열린 정보위원회 간담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seephoto@yna.co.kr


jesus786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