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설악산 용아장성서 50대 등산객 추락해 사망

(속초=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15일 오전 7시 30분께 설악산국립공원 용아장성 암반지대(일명 개구멍바위)에서 등산객 이모(59·서울시)가 40여m 아래로 추락해 숨졌다.

추락 등산객 구조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제공]
추락 등산객 구조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제공]

설악산사무소에 따르면 이 씨는 이날 일행 2명과 함께 산행에 나섰다가 변을 당했다.

사고가 난 용아장성은 암반과 절벽이 많은 곳으로 추락사고가 잦다.

설악산사무소는 이곳을 출입금지 구간으로 지정하고 불법산행을 막기 위한 무인감시 시스템 운영과 함께 불시단속을 시행하고 있다.

용아장성에서는 2011년 1명, 2014년 2명에 이어 지난해에도 1명이 추락해 숨졌다.

김상희 설악산사무소 안전방재과장은 "용아장성은 추락위험이 매우 높고 사고가 발생하면 대부분 사망으로 이어지는 데다가 구조도 어려워 출입금지 구간으로 관리하고 있다"며 "안전시설이 없는 출입금지 구간은 절대로 들어가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mom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5 14: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