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독립운동사 연구 선구자' 박영석 전 국사편찬위원장 별세

15일 별세한 박영석 전 국사편찬위원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15일 별세한 박영석 전 국사편찬위원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독립운동사 연구에 평생을 매진한 박영석 전 국사편찬위원장이 15일 오전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5세.

고인은 고려대 문리대를 졸업하고 경희대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1970년 영남대에서 교직생활을 시작했고, 이듬해 건국대로 옮겨 1997년까지 학생들을 가르쳤다.

1984년부터 10년간 국사편찬위원장을 지냈고 건국대박물관장, 한국사학회장, 한국민족운동사학회장도 역임했다.

고인은 윤병석 인하대 명예교수, 조동걸 국민대 명예교수, 신용하 서울대 명예교수 등과 함께 1970∼1980년대 독립운동사 연구를 이끌었고, 특히 만주 지역 독립운동사 연구 분야에서 뛰어난 업적을 남겼다.

'만보산 사건 연구', '한민족 독립운동사 연구', '항일독립운동의 발자취' 등의 저서를 집필했고, 학문적 공로를 인정받아 치암학술상과 보훈문화상, 의암대상 등을 받았다.

유족으로는 딸 박주(대구가톨릭대 박물관장)·박옥(서양화가) 씨, 아들 박환(수원대 사학과 교수)·박단(서강대 사학과 교수)·박강(부산외국어대 역사관광학과 교수) 씨와 사위 임문혁(계명대 기계자동차공학부 교수)·황종환(한남대 철학과 교수) 씨 등이 있다.

빈소는 서울 강남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17일 오전 7시다. 장지는 경북 청도. ☎ 02-2019-4000

psh5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5 14: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