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은권 의원 "중소기업청, 승격해도 대전에 남아야"

(대전=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자유한국당 이은권(대전 중구) 의원은 15일 "중소기업청이 중소벤처기업부로 승격해도 현재처럼 정부대전청사에 있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자유한국당 이은권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자유한국당 이은권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 의원은 보도자료에서 "정부조직개편안이 국회를 통과하기도 전에 정부대전청사에 입주한 중소기업청이 승격 후 세종청사로 옮겨갈 수 있다는 가능성이 제기된다"며 "이전에 따른 도시 공동화와 지역경제 영향을 고려한다면 대전청사에 잔류하는 게 맞다"고 말했다.

그는 "대전은 서울과 경기에 이어 벤처기업이 3번째로 많은 광역자치단체"라며 "대기업 없이 다수의 중소벤처기업과 함께 성장한 도시라는 점도 고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의원은 그러면서 국정기획자문위원회와 국회 산업통상자원위원회, 행정자치부, 국토교통부 등지에 중소기업청 대전 잔류를 요청했다고 덧붙였다.

정부는 지난 5일 '17부·5처·16청·5실'에서 '18부·5처·17청·4실'로 조직을 개편하는 방안을 발표하며 기존 차관급인 중소기업청을 장관·차관·3실·1국 체제인 중소벤처기업부로 승격하기로 했다.

walde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5 14: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