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진안군, 친환경 명품도시로 도약한다

송고시간2017-06-15 11:21

(진안=연합뉴스) 이윤승 기자 = 전북 진안군이 친환경 명품도시로 도약하기 위해 관리계획 수립과 명품홍삼 집적화 단지조성, 도시계획 도로조성 등 인프라 확충에 시동을 걸었다.

이항로 진안군수
이항로 진안군수

15일 진안군에 따르면 미래지향적인 도시 건설을 위해 용도지역 변경, 관리지역 추가세분, 용도지구(자연취락지구)변경, 농업진흥지역 해제지역 변경, 군 계획시설 변경 등 관리계획 재정비에 나섰다.

군은 지역의 인구유입과 시가지 연계 활성화를 위해 정천·용담면 2개소에 15가구 규모의 소규모 택지 조성사업을 벌이기로 하고 기본 실시설계 용역을 추진하고 있다.

마이산, 홍삼 등 진안의 관광자원을 활용한 지역마케팅 활성화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

진안IC 입구에 명품홍삼 집적화 단지를 조성해 주민의 고용기회 증대와 소득창출로 지역경제 활성화, 지역 기반산업의 토대를 마련할 방침이다.

읍 소재지 간선도로변의 상습 불법 주정차를 해소하고 인구 밀집지역의 주·정차공간 확보 등을 위해 진안시장 공영주차장 등을 조성한다.

주차공간이 마련되면 원활한 교통체계 구축은 물론 인근 체육시설(공설운동장, 월랑체육공원)로 이어지는 통행로 확보에도 큰 도움을 주게 된다.

군은 도시구역 내에 설치된 도로구간을 효율적으로 연결하는 도시계획도로 개설사업이 현재 기본·실시설계가 진행 중으로 연말까지 실시계획 인가와 의견수렴을 등을 거쳐 마무리할 예정이다.

이항로 군수는 "체계적이고 미래지향적인 도시계획을 수립해 진안군의 성장 동력을 창출하고 사람과 자연이 함께 공존하는 희망 진안을 실현해 누구나 살고 싶은 명품도시 진안고원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lov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