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SK이노, '스마트 플랜트'로 생산성 높이고 사고예방

송고시간2017-06-15 11:29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SK이노베이션은 울산공장을 비롯한 사업장의 생산성과 공정 안정성을 높이기 위해 다양한 정보통신기술(ICT)을 도입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SK이노베이션은 작년 초 '스마트 플랜트' 구축을 위한 태스크포스를 신설하고 유해가스 실시간 감지, 회전기계 위험예지, 스마트 공정운전 프로그램, 스마트 워크 퍼밋(Smart Work Permit) 등 4개 과제를 정했다.

4개 과제는 주요 생산거점이자 베이비붐 세대 은퇴로 숙련도 높은 인력을 확보하기 어려운 울산공장에 먼저 적용했다.

이들 과제는 기존의 공정 자동화에서 한 단계 더 나아간 것으로, 생산 효율성을 높이고 적극적인 사고 예방을 가능하게 한다고 SK이노베이션은 설명했다.

예를 들어 유해가스 실시간 감지는 사람이 시간대별로 점검하는 대신 설비에 부착한 기기로 밀폐공간의 유해가스를 측정해 필요하면 작업중단, 대피 등의 조치를 할 수 있게 했다.

회전기계 위험예지는 진동이나 온도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압축기의 상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예전의 사고 사례를 스스로 학습하는 '머신러닝' 기술을 접목해 공정 가동중단 등의 사고를 예방한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해부터 1년의 기간 동안 테스트를 거친 4개 추진과제가 상당한 성과를 보였고 현장 적용 가능성을 입증했다"며 "향후 SK 울산CLX 전 공정 및 SK이노베이션 사업장 전체에 적용하는 방안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SK이노베이션 울산공장 압축기 통합 모니터링 [SK이노베이션 제공]

SK이노베이션 울산공장 압축기 통합 모니터링 [SK이노베이션 제공]

SK이노베이션 울산공장 압축기 감지센서 현장 점검 [SK이노베이션 제공]

SK이노베이션 울산공장 압축기 감지센서 현장 점검 [SK이노베이션 제공]

blueke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