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軍 "독도는 대한민국 영토…당연히 방어훈련 해야"

송고시간2017-06-15 10:47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해군은 15일 독도방어훈련은 대한민국 영토를 지키기 위한 것으로, 당연히 해야 하는 훈련이라고 강조했다.

장욱 해군 공보팀장은 이날 국방부 정례브리핑에서 독도방어훈련에 관한 질문에 "독도는 대한민국 영토"라며 "우리 영토를 지키기 위한 정례적 훈련이기 때문에 당연히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해군은 이날부터 이틀 동안 독도 인근 해상에서 해병대, 공군, 해경 등과 함께 정례적인 독도방어훈련을 한다. 독도 영유권을 주장해온 일본은 우리 군의 독도방어훈련에 민감한 반응을 보여왔다.

장 팀장은 "이번 훈련에는 해군 구축함인 광개토대왕함, 초계함, 유도탄고속함 등 함정 7척과 해상초계기, 해상작전헬기, 공군, 해경 등의 전력이 참가한다"며 "예년과 동일한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문상균 국방부 대변인은 지난 13일 경기도 최전방 중부전선에서 군사분계선(MDL)을 넘어온 북한군 병사에 관한 질문에 "지금 관계 기관에서 귀순 동기, 과정 등을 조사 중"이라며 "조사 결과가 나오면 알려드리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귀순자는 군사분계선(MDL) 가까이 배치된 북한군 소속으로, 우리 군이 최전방 지역에서 운용하는 대북 확성기 방송을 들었고 이는 귀순 결심에도 일부 영향을 미쳤다는 취지의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14년 11월 24일 오후 독도 인근 해상에서 해군 함정들이 독도 방어훈련을 실시하고 있는 모습. [해군 제공 = 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 2014년 11월 24일 오후 독도 인근 해상에서 해군 함정들이 독도 방어훈련을 실시하고 있는 모습. [해군 제공 = 연합뉴스 자료사진]

해병대, 독도에 상륙해 훈련
해병대, 독도에 상륙해 훈련

사진은 지난해 12월 실시한 독도방어훈련에서 해병대원들이 독도에 상륙한 모습. 2017.6.15 [해병대지 캡처=연합뉴스]

해병대, 독도에 상륙해 훈련
해병대, 독도에 상륙해 훈련

사진은 해병대원들이 지난해 12월 독도방어훈련을 하는 모습. 2017.6.15 [해병대지 캡처=연합뉴스]


ljglor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