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문시장 사후면세점 16일 문 연다…300㎡ 규모

송고시간2017-06-15 10:00

서문시장 사후면세점 '디몰'
서문시장 사후면세점 '디몰'

[대구시 제공=연합뉴스]

(대구=연합뉴스) 이재혁 기자 = 대구 서문시장 사후면세점 '디몰'이 오는 16일 문을 연다.

대구시는 서문시장 명품플라자 3층에 300여㎡ 규모로 관광객을 위한 사후면세점을 만들었다고 15일 밝혔다.

외국인 관광객에게 면세 혜택을 주고, 내국인에게 회원제로 할인 판매한다.

전통시장과 차별화한 명품화장품, TV 드라마 히트상품, 스타브랜드 패션잡화, 액세서리, 한지 상품, 목공예 제품, 대구·경북 브랜드인 쉬메릭·실라리안 상품 등을 취급한다.

미디어월, 포토존, 가상현실(VR) 등 디지털 문화 공간도 꾸몄다.

평일 영업시간은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7시까지다. 금·토·일요일은 오후 9시까지 영업한다.

시는 디몰 개장을 계기로 명품플라자를 사후면세점 전문매장으로 조성하고, 점차 서문시장 전 구역을 면세점 특화공간으로 만들 계획이다.

또 야시장 플레이존 운영, 택배시스템 구축, 한옥체험 게스트하우스 개장, 야간관광투어 운영 등 방문객이 체류하는 환경을 조성한다.

16일 오후 4시 권영진 대구시장, 곽상도 국회의원, 류규하 대구시의회의장, 김영오 상가연합회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장식을 한다.

권 시장은 "서문시장 전체로 면세구역을 확대해 국내외 관광객이 가장 쇼핑하기 좋은 공간으로, 세계적인 전통시장으로 거듭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yi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