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성남시, 공공와이파이존 확대한다…성능도 강화

송고시간2017-06-15 09:28

(성남=연합뉴스) 이우성 기자 = 성남지역에서 무선 인터넷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공공와이파이 서비스 존이 확대되고 성능은 강화된다.

성남시 공공와이파이존
성남시 공공와이파이존

[성남시 제공=연합뉴스]

성남시는 오는 11월 말까지 33억원을 들여 공공장소 44곳에 기가(GIGA)급 무선 인터넷 액세스포인트(AP) 216대를 추가로 설치한다고 15일 밝혔다.

이에 따라 성남시 공공와이파이 존과 설치 대수는 1천157곳, 1천877대로 늘게 된다.

추가되는 공공와이파이 존은 탄천종합운동장, 성남종합운동장, 야탑역 광장, 정자역 광장, 남한산성 비둘기 광장, 상대원 시장, 은행시장 등 사람들이 많이 찾는 장소다.

AP 1대당 반경 100m 내 50명 이상이 인터넷에 동시 접속할 수 있다.

시는 현재 와이브로(Wibro) 망이 설치된 시내·마을버스 852대의 공공와이파이 장비를 LTE 망으로 전환해 서비스가 끊기는 현상을 해소하기로 했다. 시내버스 682대(전체 871대의 78%)와 마을버스 170대(전체 215대의 79%)가 대상이다.

또 오는 11월부터 시가 주관하는 각종 야외행사 때는 이동형 와이파이 장비를 행사장에 일시적으로 설치·운영해 시민에게 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다.

스마트폰, 노트북 등 휴대용 단말기의 와이파이 설정에서 'Public WIFI Seongnam'을 선택하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성남시는 2013년도부터 공공와이파이 구축 사업을 펴 시민의 통신비 절감과 정보 접근성을 높이고 있다.

gaonnur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