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벨기에 원자력 연구기관 '첨단기술 교류' 협력

송고시간2017-06-15 09:20

(대전=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한국원자력연구원은 15일 서울 그랜드하얏트 호텔에서 벨기에 원자력연구소(SCK·CEN)와 '원자력기술 협력 증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한국-벨기에 원자력 연구기관 '첨단기술 교류' 협력 - 1

데릭 고슬린 SCK·CEN 이사장은 아스트리드 벨기에 공주 경제사절단 일원으로 지난 10일 방한해 8일간의 일정을 수행 중이며, 이날 원자력연구원과 협약서에 서명했다.

양 기관은 연구용원자로 핵연료 기술과 원자력시설 제염·해체 기술, 원자력 응용 기술, 원자력 인력 교육·훈련 등 분야에서 힘을 모으기로 했다.

원자력연구원은 이날 함께 열린 '지속 가능성을 위한 원자 협력 세미나'에서 연구원 강점 기술인 연구용원자로·동위원소 이용 기술과 소형원자로 '스마트', 미래원자력 시스템 등에 대해 발표하기도 했다.

16일에는 에릭 반 왈러 SCK·CEN 소장 일행이 원자력연구원을 찾아 연구시설을 둘러보고 구체적인 기술협력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1952년 설립된 벨기에원자력연구소는 연구용원자로와 원자력 안전·방호 등 다양한 분야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악수하는 한·벨기에 원자력 연구기관장
악수하는 한·벨기에 원자력 연구기관장

(서울=연합뉴스) 15일 서울 용산구 그랜드하얏트 호텔에서 열린 '한국-벨기에 원자력 기술 협력 증진을 위한 양해각서 체결식'에서 하재주 한국원자력연구원장(앞줄 오른쪽 두번째)과 데릭 고슬린 벨기에 원자력연구소(SCK-CEN) 이사장이 악수하고 있다. 뒷줄 가운데부터 시계방향으로 아스트리드(Astrid) 벨기에 공주, 최양희 미래창조과학부 장관, 송기찬 한국원자력연구원 핵연료주기기술연구소장, 하 원장, 고슬린 이사장, 에릭 반 왈러 SCK-CEN 소장. 2017.6.15 [한국원자력연구원 제공=연합뉴스]


walde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