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도루왕' 박해민, 시즌 20도루 선착…4년 연속 20도루

삼성 라이온즈 박해민. [연합뉴스 자료사진]
삼성 라이온즈 박해민.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3년 연속 도루왕에 도전하는 박해민(27·삼성 라이온즈)이 시즌 20도루에 선착했다.

박해민은 14일 포항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kt wiz와 홈경기에서 두 번 타석에 들어서 3차례 도루에 성공해 시즌 20도루를 채웠다.

1회말 선두타자로 나서 중전안타를 친 박해민은 곧바로 2루를 훔쳤다. 시즌 18번째 도루였다.

kt 선발 고영표의 폭투로 3루에 도달한 박해민은 강한울의 우전 안타 때 천천히 홈을 밟았다.

2회말에는 '발'로 득점을 만들었다. 좌전 안타로 출루한 박해민은 2루와 3루를 차례대로 훔쳐 19호, 20호 도루를 성공했다. 이어 고영표의 폭투 때 홈까지 도달했다.

박해민은 2015년 60도루, 2016년 52도루로 이 부문 1위에 올랐다.

올 시즌에도 가장 먼저 20도루 고지를 밟으며 선두를 질주하고 있다.

박해민은 역대 KBO리그 22번째로 4년 연속 20도루도 달성했다.

jiks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4 19: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