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kt, 16일 월남전 참전용사 시구…장병 500명 초청

한국계 전쟁영웅 故 김영옥[연합뉴스 자료사진]
한국계 전쟁영웅 故 김영옥[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프로야구 kt wiz는 호국 보훈의 달인 6월을 맞아 월남전 참전용사 등 국가유공자를 시구자로 초청한다고 14일 밝혔다.

kt는 오는 16일 경기도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한화 이글스와 벌이는 홈 3연전 첫 경기에 월남전 참전용사인 권건좌 월남참전자회 의왕시 지회장에게 시구를 맡긴다.

이날 경기에는 국가유공자와 한국·미국 군 장병 500명을 관람석으로 초대한다.

오는 18일에는 김영옥평화센터의 한우성 이사장이 시구한다. 아시아인 최초로 미군 대대장을 역임한 김영옥 대령(1919∼2005)은 제2차 세계대전에서 공을 세우고 6·25전쟁에 자원입대해 연전연승을 거두며 한국뿐 아니라 프랑스, 이탈리아에서 최고무공훈장을 받았다. 한국전쟁 중에는 보육원을 만들어 지원하기도 했다.

이날 시타는 2015년 비무장지대(DMZ) 목함지뢰로 발목이 절단되고도 후 꿋꿋하게 국가 수호에 복귀한 하재헌 중사가 한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4 14: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