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 축구, 카타르에 추가 실점…0-2로 뒤져(후반 6분)

송고시간2017-06-14 05:14

초반 공중볼 경합
초반 공중볼 경합

(도하=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13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도하 자심 빈 하마드 경기장에서 열린 2018 러시아월드컵 최종예선 A조 한국과 카타르의 경기에서 한국의 기성용이 상대 수비수와 공중볼을 경합하고 있다. 2017. 6.14
hkmpooh@yna.co.kr

(도하=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한국 축구가 9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의 분수령이 될 카타르와의 일전에서 후반에 한 골을 더 허용하며 0-2로 뒤졌다.

울리 슈틸리케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4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의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8차전 원정경기에서 0-1로 뒤진 후반 6분 아크람 아피프에게 추가골을 허용했다.

한국은 카타르의 역습 기회에서 문전을 돌파하는 아피프를 놓쳤고, 아피프는 강한 오른발 슈팅으로 한국의 골문을 꿰뚫었다.

한국은 후반 8분 현재 0-2로 뒤지고 있다.

chil881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