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웅제약, 항궤양제 후보물질 임상 2상 추진

송고시간2017-06-13 10:05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대웅제약[069620]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항궤양제 후보물질 'DWP14012'의 임상 2상 시험을 승인받아 다음 달 시작한다.

임상에서는 미란성 위식도역류질환(역류성 식도염) 환자 200명을 대상으로 후보물질의 용량별 안전성과 유효성을 평가한다. 국내 21개 병원에서 다음 달부터 진행돼 내년 초 종료 예정이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앞선 임상 1상에서 기존 약물보다 빠른 위산 분비 억제 효과와 하루 한 번 투여만으로 야간까지 약효가 지속하는 것을 확인했다"며 "기존 약물을 대체할 수 있는 신약으로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위식도역류질환은 위산이 위에 머물거나 내려가지 않고 역류해 식도 점막에 염증을 일으키는 질환이다. 명치 끝 부분 가슴이 화끈거리거나 신물이 올라오는 등의 증상이 대표적이다.

[대웅제약 제공 =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웅제약 제공 = 연합뉴스 자료사진]


jand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