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양유업, 우유 운송차량으로 가뭄 지역에 농업용수 지원

송고시간2017-06-13 09:11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남양유업은 가뭄 극복을 위해 우유 운송차량을 활용해 피해 농가에 농업용수를 지원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가뭄 피해가 큰 충남에 있는 남양유업 세종공장이 7∼15t 탱크로리 우유 운송차량을 이용해 마른 논에 물을 공급하는 방식이다.

9일부터 3일 동안 우유 탱크로리 차량 16대가 동원돼 세종시 일대 9천900㎡의 논에 물을 줬다고 남양유업은 전했다.

남양유업은 세종시뿐만 아니라 인근 지역까지 물 봉사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가뭄 지역 물 지원 활동은 남양유업 홍두영 창업주 때부터 실시된 것이다. 수해 때는 반대로 물을 퍼내는 활동도 해왔다.

남양유업이 우유차로 가뭄 지역에 물을 공급하고 있다. [사진제공=남양유업]

남양유업이 우유차로 가뭄 지역에 물을 공급하고 있다. [사진제공=남양유업]

doub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