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오픈마켓·홈쇼핑 `적과의 동침'…11번가, GS샵 생방송 서비스

송고시간2017-06-13 09:54

(서울=연합뉴스) 전준상 기자 = 홈쇼핑 업체 GS샵과 오픈마켓 SK플래닛 11번가가 '적과의 동침'에 나선다.

GS샵은 11번가 전문관에 입점하고 11번가는 이커머스 업계 최초로 GS샵의 홈쇼핑 생방송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이들 업체는 13일 밝혔다.

11번가, GS샵 실시간 생방송 시작
11번가, GS샵 실시간 생방송 시작

경쟁 관계에 있는 전자상거래 업체와 홈쇼핑 업체가 시너지 효과를 얻기 위해 협업에 나선 것이다.

이번 서비스로 11번가 PC와 모바일 앱에서 GS샵 TV홈쇼핑과 T커머스 채널 GS마이샵 방송을 24시간 시청하고 주문할 수 있게 된다.

11번가에서 방송 중인 GS샵의 상품들을 홈쇼핑방송과 동일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고 방송 중 제공되는 사은품도 받을 수 있다.

다만 휴대폰, 보험, 대여, 여행, 시공가구 등 상세 상담이 필요한 일부 상품의 경우에는 전화 주문만 가능하다.

11번가, GS샵 실시간 생방송 시작
11번가, GS샵 실시간 생방송 시작

모바일 구매금액 5% 적립, 방송상품 3회 사은품 등 GS샵의 일부 혜택은 제외되는 대신 즉시 할인, 카드 청구할인, OK캐쉬백 지급 등 11번가의 구매 혜택을 적용받을 수 있다.

주문 상품은 GS샵 전담 배송원에 의해 빠르고 안전하게 배송된다. 11번가 주문 고객을 위한 전담 고객센터도 운영된다.

GS샵은 11번가를 고객 유입 창구로 활용해 TV홈쇼핑의 고객 모집 효과를 극대화한다는 전략이다.

TV홈쇼핑 간 경쟁이 심화하고 고객들의 TV 시청 행태 변화 등에 따라 고객 채널 다변화를 위해 20∼30대 젊은 고객층과 남성 고객층이 두터운 11번가로 판매 채널을 확장했다고 GS샵은 설명했다.

chunj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