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동연 "부동산 투기 좌시 안한다…과열지역 맞춤형 선별 대응"(종합)

송고시간2017-06-13 09:14

"미국 금리 인상 가능성…필요시 안정화 조치"

"추경안 통과 위해 협력…가뭄·AI피해 방지·물가 안정 노력"

박근혜 정부 임명된 장관·문재인 정부 임명 차관 한 자리서 회의

김동연 부총리 경제관계장관회의 주재
김동연 부총리 경제관계장관회의 주재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왼쪽에서 두 번째)이 13일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경제관계장관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 노태강 문체부 2차관(왼쪽에서 네번째)도 처음으로 참석해 있다. 2017.6.13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세원 기자 =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3일 부동산 투기를 좌시하지 않겠다는 원칙을 재차 강조했다.

김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경제 관계 장관 간담회에서 "최근 서울 등 일부 지역을 중심으로 (부동산 시장이) 이상 과열을 보이는 것을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며 "부동산 투기는 절대 좌시하지 않겠다는 확고한 의지를 재천명한다"고 말했다.

그는 탈법 행위 근절을 위해서 이번 주부터 관계 기관이 합동 점검을 하는 것을 거론하며 ▲ 과열이 예상되는 모든 지역에서 위법행위 적발 시 엄단 ▲ 과열 발생지역에 대한 맞춤형 선별 대응 ▲ 투기는 근절하되 실수요자에 피해가 없도록 거래 지원 등을 대응 원칙으로 제시했다.

김 부총리는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에서 추가 금리 인상 가능성이 아주 높은 것 같다"며 "필요시에는 대응계획에 따라 시장안정화 조치를 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추경 예산안이 통과될 수 있도록 관련 부처가 협조하고 가뭄으로 인한 어려움 극복이나 조류 인플루엔자(AI) 확산 방지, 물가 안정 등을 위해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12일 오전 국회의사당 잔디광장에서 열린 정세균 국회의장 취임 1주년 기념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마스코트 제막식에 참석한 문화체육관광부 노태강(가운데) 제2차관이 참석자들에게 인사말을 하고 있다.

12일 오전 국회의사당 잔디광장에서 열린 정세균 국회의장 취임 1주년 기념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마스코트 제막식에 참석한 문화체육관광부 노태강(가운데) 제2차관이 참석자들에게 인사말을 하고 있다.

문재인 정부의 장관 임명 절차가 마무리되지 않은 탓에 이날 간담회에는 최양희 미래창조과학부 장관, 홍윤식 행정자치부 장관, 주형환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등 전 정부에서 임명된 장관들이 주로 참석했다.

현 정부에서 임명된 인물로는 박근혜 전 대통령이 '나쁜 사람'이라고 지목한 것으로 알려진 후 사직한 이력으로 눈길을 끈 노태강 문화체육부 2차관이 공석인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대신해 출석했다.

또 손병석 국토교통부 1차관, 박춘란 교육부 차관, 권덕철 보건복지부 차관, 홍남기 국무조정실장 등도 현 정부가 임명한 인물로 회의장에 모습을 드러냈다.

노태강 차관과 인사하는 김동연 부총리
노태강 차관과 인사하는 김동연 부총리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3일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경제관계장관 간담회에서 처음 참석한 노태강 문체부 신임 2차관(왼쪽)과 인사를 하고 있다. 2017.6.13
kimsdoo@yna.co.kr


sewon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