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몸값' 1위 축구선수 네이마르…손흥민 '780억원' 50위

송고시간2017-06-13 08:25

FIFA 국제스포츠연구센터 집계…손흥민, 아시아 선수 최고 순위

네이마르
네이마르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유럽 프로축구 5개 빅리그에서 활약하는 축구선수 가운데 가장 '몸값'이 비싼 선수는 네이마르(25·바르셀로나)로 집계됐다. 손흥민은 780억원의 가치를 인정받아 아시아 선수로는 가장 높은 50위에 올랐다.

국제축구연맹(FIFA) 산하 국제스포츠연구센터(CIES)는 13일(한국시간) 영국, 스페인, 이탈리아, 독일, 프랑스 등 5개 주요 리그 선수 110명을 대상으로 '이적료 가치'(transfer value)를 집계해 공개했다.

브라질 출신 공격수 네이마르의 가치는 무려 2억1천70만 유로(약 2천767억원)에 달했다.

네이마르는 선수와 팀의 기량은 물론 연령, 포지션 등을 종합적으로 집계한 이번 조사에서 1위 자리를 지켰다.

이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홋스퍼의 델레 알리(21)와 해리 케인(23)이 각각 1억5천510만 유로(1천970억원), 1억5천360만 유로(1천951억원)로 2∼3위를 차지했다.

FC바르셀로나의 리오넬 메시(29·1억5천170만 유로)는 4위를 기록했고,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앙투안 그리즈만(26·1억5천30만 유로), FC바르셀로나의 루이스 수아레스(30· 1억4천80만 유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의 폴 포그바(24·1억3천43만 유로) 등이 뒤를 이었다.

최근 포브스 조사에서 전 세계 최고 수입 스포츠 스타로 꼽힌 레알 마드리드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2)는 이번 순위에서는 1억1천240만 유로(1천428억원)로 11위에 그쳤다.

토트넘에서 활약하고 있는 손흥민(24)은 6천150만 유로(약 780억원)로 50위에 랭크됐다.

손흥민은 지난 1월 발표된 명단에서는 4천480만 유로(약 570억원)의 가치로 69위를 차지했지만, 이번 시즌 토트넘에서 보여준 눈부신 활약을 앞세워 무려 19계단이나 상승했다.

최근 맨유의 러브콜을 받는 레알 마드리드 공격수 알바로 모라타(24·6천100만 유로)보다도 한 계단 높은 것으로, 아시아 선수 가운데 최고 순위다.

이번 순위 상위는 모두 잉글랜드와 스페인 리그 선수들이 차지한 가운데 나머지 리그 선수 중에는 이탈리아 세리에A 유벤투스의 곤살로 이과인(29·1억2천20만 유로)과 파울로 디발라(23·1억1천530만 유로)가 8위와 10위에 올랐다.

손흥민
손흥민

[AP=연합뉴스 자료사진]

mihy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