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류 금지령 덕분?" 中 걸그룹, 1천600억원대 투자받아 대박

송고시간2017-06-12 16:18

(서울=연합뉴스) 신유리 기자 = 중국 걸그룹인 'SNH48'이 1억5천만 달러(약 1천680억 원)의 투자 유치로 대박을 치면서 K팝이나 J팝의 인기를 제치고 중국 토종 스타로 등극했다고 12일 영국 일간 파이낸셜타임스(FT)가 보도했다.

SNH48은 상하이에서 출범한 수십 명 규모의 걸그룹으로, 지난달 투자자들로부터 10억 위안이 넘는 자금을 끌어모으면서 중국에서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존재감을 부각했다.

SNH48이 중국 가요계의 기대주로 급부상한 것은 다름 아닌 '한한령(限韓令)' 때문이라는 게 FT의 분석이다.

지금까지 중국의 10대 팬들은 주로 한국이나 일본의 수입산 음악을 즐겼지만 지난해 주한미군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사드) 배치에 맞서 중국에 '한류 금지령'이 돌면서 중국 토종 걸그룹인 SNH48이 빈자리를 채웠다는 것이다.

또 다른 성공 비결로는 SNH48이 음악성에 따라 움직이는 그룹이라기보다 기술력에 따라 뜨고 지는 스타트업(신생) 기업처럼 운영됐다는 점이 꼽혔다.

SNH48은 일본 걸그룹 'AKB48' 계열로, 팬들이 주도하는 인기 투표에 따라 그룹 내 팀별 서열과 탈퇴 여부가 결정된다. SNH48 매니저들은 신생 팀을 육성해 매년 새 얼굴로 데뷔시킨다.

벤처 투자사 시노베이션벤처스의 아니타 황 씨는 "기존에는 화제성 있는 스타 두세 명에게 의존했던 탓에 이들의 인기가 떨어지면 사업도 함께 접어야 했다"는 점에서 SNH48의 차별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SNH48의 팬인 시 진홍 씨는 "공연장에 와서 다른 팬들과 어울리는 게 좋다"면서 "내게 공연장은 집과 비슷하다"고 말했다.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중국 걸그룹 SNH48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중국 걸그룹 SNH48

newglas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