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복귀 이재현 투자 본격화…CJ제일제당, 공장·M&A에 9천억 투입

송고시간2017-06-12 15:32

진천에 식품생산기지 건설·브라질 소재업체 인수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CJ제일제당이 식품생산기지 건설과 해외 소재업체 인수·합병(M&A) 등에 9천억원을 투자한다고 12일 밝혔다.

이재현 회장이 약 4년 만에 경영에 복귀한 이후 처음으로 나온 대규모 투자 계획이다

CJ제일제당은 2020년까지 충북 진천에 5천400억원을 투자해 식품 통합생산기지를 구축한다고 이날 공시했다.

올해 8월 착공해 내년 10월부터 본격적으로 가동할 예정인 이 공장은 진천 송두산업단지에 약 10만평 규모로 건설된다.

연간 최대 12만t 물량을 생산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출 예정이며 가공식품 공장으로는 국내 최대 규모다.

CJ제일제당은 또 브라질 소재업체인 셀렉타(Selecta)사를 3천600억원에 인수한다고도 공시했다.

셀렉타는 식물성 고단백 소재인 농축대두단백(SPC) 부문 세계 1위 기업이다. 지난해 매출은 4천억원 규모이고 영업이익은 550억원을 기록했다.

이 회사는 37개국에 영업망을 보유하고 있고, 주원료인 대두 주산지에 위치해 물류 경쟁력도 갖췄다고 CJ제일제당은 전했다. 지난달 이재현 회장 복귀 당시 CJ그룹은 2020년까지 물류, 바이오, 문화콘텐츠 분야 M&A를 포함해 36조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복귀 이재현 투자 본격화…CJ제일제당, 공장·M&A에 9천억 투입 - 1

doub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