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항만공사 4차 산업혁명 대비 실무위 구성

송고시간2017-06-12 13:48

빅데이터 활용한 인천항 물류혁신 방안 모색

물류혁신 워킹그룹 위촉식
물류혁신 워킹그룹 위촉식

[인천항만공사 제공=연합뉴스]

(인천=연합뉴스) 신민재 기자 = 인천항만공사가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해 빅데이터를 활용한 항만 물류혁신 방안을 모색한다.

공사는 12일 '빅데이터 물류혁신 워킹그룹' 위촉식을 열고 외부 전문가 6명을 위원으로 위촉했다.

물류·관세·무역 IT 전문기업과 한국정보화진흥원 관계자 등으로 구성된 워킹그룹은 앞으로 1년간 수시로 회의를 열어 인천항과 관련한 다양한 정보를 최신기술과 접목하는 방안을 마련한다.

이를 통해 도출된 방안은 앞으로 인천항의 차별화한 물류서비스 제공에 적용된다.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은 "빅데이터 활용형 워킹그룹을 통해 정부의 국정과제에도 적극적으로 동참할 수 있을 것"이라며 "도출된 실행과제는 실제 사업화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활용하겠다"고 말했다.

s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