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의약품 사준 의사에게 현금 뿌려…공정위, SH팜 제재

송고시간2017-06-12 12:00

(세종=연합뉴스) 민경락 기자 = 공정거래위원회는 의약품 판촉을 위해 의사에게 현금을 준 의약품 도매업체 SH팜에 시정명령을 부과했다고 12일 밝혔다.

SH팜은 2013년 6월부터 지난해 4월까지 의약품 판매 촉진을 위해 부산 소재 대학병원 의사에게 특정 의약품 매출액의 15%인 총 930만원을 현금으로 제공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는 의사의 의약품 선택에 영향을 미쳐 의약품 시장의 경쟁을 제한할 수 있기 때문에 공정거래법에서 금지한 부당한 고객 유인행위에 해당한다고 공정위는 판단했다.

공정위 관계자는 "법 위반 금액이 상대적으로 크지 않은 점, 해당 업체가 이미 약사법 위반으로 처벌을 받은 점 등을 고려해 과징금·고발 처분을 하지 않고 시정명령만 내렸다"라고 말했다.

의약품 사준 의사에게 현금 리베이트…공정위, SH팜 제재
의약품 사준 의사에게 현금 리베이트…공정위, SH팜 제재

[연합뉴스TV 제공]

roc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