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고·특수학교 34곳서 '전문가가 찾아가는 진로상담'

송고시간2017-06-12 11:30

중·고·특수학교 34곳서 '전문가가 찾아가는 진로상담' - 1

(세종=연합뉴스) 고유선 기자 = 교육부와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은 지역적·환경적 특성으로 진로설계 지원을 받기 어려웠던 특수학생과 다문화·탈북가정 학생을 위해 '학교로 찾아가는 진로상담'을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올해는 중학교 20곳과 고등학교 8곳, 특수학교 6곳 등 시·도별 2개씩 모두 34개 학교가 사업 대상으로 선정됐다.

이들 학교에는 개별 요청사항에 맞춰 진로·진학 상담가와 심리 상담가, 직업인 등 5명 안팎으로 구성된 전문가팀이 찾아가 학생들을 만난다.

홍민식 교육부 평생직업교육국장은 "청소년의 진로설계를 지원할 때 사회적 배려 대상자가 소외되지 않게 정책적 관심을 기울이겠다"며 "사회의 각계각층에서도 함께 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cin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