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류현진, 2014년보다 피홈런 4배 '폭등'…선발 잔류 '안갯속'

송고시간2017-06-12 07:34

'느린 직구'가 원흉…시즌 12홈런 중 10홈런이 직구 맞아

12일 신시내티전 올해 두 번째 3피홈런

다저스 류현진. [AP=연합뉴스]

다저스 류현진.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이번에도 홈런이 문제였다.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시즌 3승 도전이 다시 한 번 무산됐다.

류현진은 1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다저 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2017 메이저리그 신시내티 레즈전에 선발 등판해 4이닝 6피안타(3피홈런) 5탈삼진 4실점으로 고전했다.

4월 19일 콜로라도 로키스전에 이어 올해만 두 번째 3피홈런 경기다.

다저스 벤치에서는 류현진의 구위가 지난 등판과 비교해 현저히 떨어졌다고 판단, 68개밖에 안 던진 그의 조기 강판을 결정했다.

이날 류현진은 시속 90마일을 넘기는 것조차 힘겨워했다. 2회 선두타자 애덤 듀발에게 맞은 솔로포는 시속 88.3마일(약 142㎞) 포심 패스트볼, 곧이어 스콧 셰블러에게 허용한 투런포는 시속 85.1마일(약 137㎞) 컷 패스트볼이었다. 3회 조이 보토에게 내준 홈런은 시속 90마일(약 145㎞) 포심 패스트볼이었다.

올해 류현진을 가장 괴롭히는 건 홈런이다. 2014년 152이닝을 소화하며 홈런 8개만을 내줘 메이저리그에서도 최고 수준의 홈런 억제력을 뽐냈던 류현진은 올해 57이닝을 던져 홈런 12개나 허용했다.

9이닝당 홈런을 따지면 2014년은 0.47개지만 올해는 1.89개로 무려 4배나 뛰었다.

류현진은 복귀 후에도 스트라이크 존을 적극적으로 공략하는 공격적인 투구를 버리지 않았다.

하지만 아직 구위가 완전히 회복되지 않아 경기마다 기복이 심하다. 6일 워싱턴 내셔널스전에서는 복귀 후 최고인 시속 93.8마일(시속 151㎞)을 찍었지만, 불과 엿새 만에 최고 구속은 90.1마일(145㎞)로 6㎞나 뚝 떨어졌다.

올해 류현진의 피홈런 12개 중 10개가 속구 계열이었다.

당장 류현진은 선발진 잔류 여부를 걱정할 처지가 됐다.

이날 경기에 앞서 로버츠 감독은 "마에다가 14일이나 15일 정도에 (불펜에서) 다시 투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미 14일과 15일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전에는 브랜던 매카시와 리치 힐이 선발로 내정된 상황이다. 아직은 마에다를 불펜에서 기용하겠다는 '선언'이다.

류현진에게 적어도 한 번의 선발 등판 기회가 돌아갈 거라고 해석할 수 있다. 당장 마이너리그에서 훌리오 우리아스를 콜업하지 않는 한 류현진은 다음번 신시내티 원정에서 등판할 전망이다. 날짜로는 18일 낮 경기가 유력하다.

대신 류현진이 다음번 등판에서도 부진에서 벗어나지 못하면 선발진 잔류를 장담하기 힘들다.

다저스는 선발투수 자원이 넘쳐서 고민인 팀이다. 앞서 류현진이 불펜에서 인상적인 모습을 보여주자 로버츠 감독은 부진에 빠졌던 마에다와 자리를 맞바꿨다.

이번에는 상황이 정반대다. 마에다는 10일 신시내티전에서 4이닝 3피안타(1피홈런) 6탈삼진 1실점으로 프로데뷔 후 첫 세이브를 수확했다.

6명의 선발 가용 자원을 보유한 다저스는 '잉여 선발' 한 명에게 4이닝씩 맡기는 '변칙 선발 로테이션'을 운용 중이다. 여전히 류현진의 입지는 불안하다.

◇ 류현진 2017시즌 홈런 허용 일지

날짜 상대 타자 구종 구속
4월 8일 콜로라도 더스틴 가노 포심 89.2마일(144㎞)
4월 14일 컵스 앤서니 리조 포심 89.4마일(144㎞)
4월 14일 컵스 애디슨 러셀 포심 88.8마일(143㎞)
4월 19일 콜로라도 놀란 아레나도 포심 90.4마일(145㎞)
4월 19일 콜로라도 트레버 스토리 포심 90.1마일(145㎞)
4월 19일 콜로라도 놀란 아레나도 포심 89.6마일(144㎞)
5월 19일 마이애미 저스틴 보어 포심 90마일(145㎞)
5월 19일 마이애미 크리스티안 옐리치 투심 92.3마일(149㎞)
6월 6일 워싱턴 앤서니 렌던 체인지업 80.7마일(130㎞)
6월 12일 신시내티 애덤 듀발 포심 88.3마일(142㎞)
6월 12일 신시내티 스콧 셰블러 슬라이더 85.1마일(137㎞)
6월 12일 신시내티 조이 보토 포심 90마일(145㎞)

※ 구종·구속 MLB닷컴 기준

[그래픽] 류현진, 4이닝 동안 홈런 3방 맞고 휘청
[그래픽] 류현진, 4이닝 동안 홈런 3방 맞고 휘청


4b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