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오빠 믿지" 여자친구 속여 1억여원 챙겨

송고시간2017-06-11 10:03

(부산=연합뉴스) 민영규 기자 = 여자친구를 속여 1억원이 넘는 돈을 받아 챙긴 혐의로 30대 남성이 쇠고랑을 찼다.

부산 영도경찰서는 사기 혐의로 김모(37)씨를 구속했다고 11일 밝혔다.

김씨는 2013년 7월부터 11월까지 6차례에 걸쳐 여자친구 A(29)씨에게 "동생이 교통사고를 내 급히 합의금을 마련해줘야 하니 돈을 좀 빌려달라"고 속여 1억1천600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김씨는 이 돈을 대부분 생활비로 탕진했고 이런저런 핑계를 대며 계속 채무상환을 미루다가 지난해 말 4년가량 사귄 A씨와 헤어진 뒤 연락을 끊었다.

A씨는 김씨를 믿고 돈을 빌려주느라 은행에서 거액의 대출을 받아 현재 이자를 내는 데 급급하다고 경찰은 전했다.

youngky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