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들과 작업하다 800㎏ 벼 포대에 깔린 70대 중태

송고시간2017-06-10 16:05

(정읍=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10일 오전 10시 15분께 전북 정읍시 태인면 한 벼 저장창고에서 작업하던 김모(76)씨가 800㎏ 벼 포대에 깔렸다.

벼 포대에 깔린 김씨. [전북소방본부 제공=연합뉴스]
벼 포대에 깔린 김씨. [전북소방본부 제공=연합뉴스]

김씨와 함께 작업하던 아들은 벼 포대에 깔린 아버지를 뒤늦게 발견하고 119에 신고했다.

이 사고로 김씨가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생명이 위독한 상황이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높게 쌓여 있던 벼 포대가 쓰러져 김씨를 덮친 것으로 보고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