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與 "강경화 임명 강행 논의단계 아냐…협치로 해결"

송고시간2017-06-10 14:10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10일 야당의 거센 반대에 부딪힌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의 인사청문 보고서 채택 문제를 야당의 협력 속에 풀어나가겠다고 밝혔다.

강훈식 원내대변인은 이날 구두 논평에서 "(강 후보자의) 청문회 보고서가 채택되지 않아 아쉬움이 있지만, 문재인 대통령도 말씀하셨듯이 진정성을 가지고 끝까지 협치의 정신을 놓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강 대변인은 "문재인 정부의 인선에서 한 명이라도 놓칠 수 없단 마음으로 야당과 협력할 수 있는 만큼 최대한 하겠다"고 설명했다.

그는 역시 야당이 부정적인 입장을 내보인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후보자와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에 대해선 "(야당이) 반대는 하지만 (당이) 노력을 하면 부정적인 결과는 안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

강 대변인은 이어 "자유한국당의 경우 (세 후보자를 상대로) 결사반대를 하니 뚫어보려고 노력을 할 것이며,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은 일부 의원들이 찬성하는 게 사실이니 그런 공간을 중심으로 설득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강 대변인은 또 야당의 반대에 따른 청와대의 임명 강행 가능성과 관련해 "임명 강행에 대해 논의할 단계는 아니다"고 선을 그었다.

강훈식 원내대변인 브리핑
강훈식 원내대변인 브리핑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더불어민주당 강훈식 원내대변인이 5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현안 브리핑을 하고 있다. 2017.6.5
hama@yna.co.kr

kong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