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두산 함덕주 7⅔이닝 9탈삼진 무실점 쾌투…롯데 3연패

두산 선발 함덕주 역투
두산 선발 함덕주 역투(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9일 오후 울산 문수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17 KBO 리그 두산 베어스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 두산 선발 함덕주가 역투하고 있다. 2017.6.9
yongtae@yna.co.kr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두산 베어스의 5선발 투수 함덕주가 한 경기 개인 최다 투구 이닝과 투구 수 기록을 세우고 롯데 자이언츠를 3연패로 몰았다.

함덕주는 9일 울산 문수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롯데와의 방문 경기에서 7⅔이닝 동안 삼진 9개를 솎아내며 무실점으로 역투해 팀의 4-0 승리에 앞장섰다.

함덕주의 종전 최다 투구 이닝은 6이닝, 최다 투구 수는 108개다.

공 120개를 던진 이날 함덕주는 안타와 볼넷을 2개씩만 내주는 빼어난 투구로 자신을 일찌감치 선발로 기용한 김태형 감독을 흡족하게 했다.

함덕주는 시즌 3승(4패)째를 수확했다.

그는 이날 롯데 타선을 상대로 3회 아웃카운트 3개를 모두 삼진으로 잡아내는 등 5회와 7회를 뺀 나머지 이닝에서 삼진 쇼를 펼쳤다.

두산 타선도 적시에 힘을 냈다.

2회 오재원과 박세혁의 연속 2루타로 선취점을 얻은 두산은 5회 롯데 선발 투수 김원중의 제구 난조를 틈타 밀어내기 볼넷, 박건우의 적시타, 김재호의 희생플라이로 3점을 보태 승부를 갈랐다.

선발 5안타에 그친 롯데는 이렇다 할 득점 기회를 엮지 못하고 영패를 당했다.

두산 박건우 적시타
두산 박건우 적시타(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9일 오후 울산 문수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17 KBO 리그 두산 베어스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 5회초 무사 만루에서 두산 박건우가 1타점 적시타를 쳐내고 있다. 2017.6.9
yongtae@yna.co.kr

cany99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9 21:4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