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秋 "국민의당이 준여당 선언" 발언에 국민의당 '발끈'(종합2보)

국민의당 "발언 본질 왜곡"…박지원 "곡해 어이없어"
한국당 "국민의당 '민주당 2중대' 자백…합당하라"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설승은 기자 =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9일 지역 최고위원회의에서 국민의당 박주선 대표의 이틀전 '준(準)여당' 발언을 거론하자, 국민의당이 "발언의 본질을 왜곡했다"며 반발하고 나섰다.

추 대표는 이날 오전 광주시당에서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국민의당 박주선 비대위원장이 '준여당'을 선언했는데 대통령과 야권에 협력할 것은 협력하겠다는 매우 반가운 말씀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런 입장은 호남의 발전 뿐만 아니라 한국 정치의 발전을 이루어나가는 데도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기대한다"며 "사사건건 발목만 잡는 야당과는 달리 통 큰 협력과 협치의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국민의당이)강경화 외교부장관 후보자에 대해 부적격 결론을 내린 점은 못내 아쉽다"면서 "위안부 할머니들과 여성단체, 국민 다수가 바라는 후보자에 대해 보다 전향적 태도로 나서달라"고 촉구했다.

추 대표의 '준 여당 선언' 언급에 국민의당은 발끈하며 불쾌감을 감추지 않았다.

국민의당 김유정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어 "발언 본질을 왜곡해 터무니없는 해석을 붙이는 민주당 행태가 개탄스럽다면서 "국민의당은 앞으로도 잘한 것은 협력하고 잘못된 일에는 제대로 비판하는 입장을 흔들림 없이 견지해 나갈 것"이라고 날을 세웠다.

추 대표가 인용한 박 위원장의 발언은 청문회 정국에서 국민의당을 '사쿠라 정당', '오락가락 정당'으로 지칭한 정우택 자유한국당 대표 권한대행을 지난 7일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회에서 비판하면서 나왔다.

박 위원장은 정 권한대행에 사과를 요구하는 한편 "국민의당은 당당하고 떳떳한 야당, 정부에 협조할 것은 거리낌 없이 인색함 없이 협조하는 준여당으로서의 역할을 함께 하는 새로운 정치패러다임을 구축하는 선도자 역할을 주저함 없이 하겠다"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국민의당은 더할 것도 뺄 것도 없이 딱 박 위원장의 발언 그대로의 입장을 견지하며 제3정당의 본분을 충실히 지키고 있다"면서 "추 대표가 생각하는 여당 역할은 청와대 거수기 노릇인지 반문하며 제대로 된 여당이라면 청와대 잘못을 비판할 책무가 있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국민의당 박지원 전 대표도 이날 페이스북에 추 대표를 겨냥한 글을 올려 "집권여당의 대표는 꼬인 정국을 풀어가야 할 책임이 있다"면서 "사사건건 승리하고도 국민의당 속을 뒤집는다면 대통령을 돕는 당 대표가 아니다"라고 비판했다.

박 전 대표는 "오죽하면 민주당 의원들도 '대표 때문에∼'라고 하겠는가"라면서 "곡해하고 비난하고 어이가 없다"라면서 추 대표에 일침을 가했다.

자유한국당은 "국민의당 스스로 민주당 2중대라는 본색을 자백했다"라고 비판했다.

정준길 대변인은 논평에서 "국민의당이 인사청문회 과정에서 검증 과정에서는 논평을 통해 문제 있는 후보자에 대해 부적격을 외치고서는 돌아서서는 민주당에 협조하는 모습을 보며 의아해 하는 국민이 많았다"며 "말과 행동이 다른 이유가 궁금했는데 박주선 대표의 발언으로 풀렸다"라고 말했다.

정 대변인은 "사실 국민의당이 태생부터 지금까지 일관되게 민주당 2중대였다는 사실은 박 대표가 자백하지 않았더라도 알만한 국민은 이미 눈치 채고 있었다"면서 "국민을 더 이상 헷갈리게 하지 말고 합당하는 것이 순리"라고 비꼬았다.

박주선 대표는 지난 7일 국민의당을 '사쿠라정당'으로 비난한 정우택 한국당 원대대표의 발언을 비판하면서 "정부에 협조할 것은 거리낌없이 협조하는 준여당으로서의 역할, 정치의 새 패러다임을 여는 선도자 역할을 하는 데 아무런 주저함이 없을 것"이라고 발언했다.

국민의당 김유정 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민의당 김유정 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추미애, 광주서 최고위원회의 모두발언
추미애, 광주서 최고위원회의 모두발언(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9일 오전 광주 서구 화정동 광주시당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자리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hs@yna.co.kr


se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9 18: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