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코스피 다시 날았다…2,381.69 사상 최고치 마감(종합2보)

삼성전자 230만원 회복…시총 상위주 급등에 장중 기록도 경신
코스닥 8일째 연중 최고치…코스피·코스닥 시총 모두 사상 최대
코스피 2,400이 보인다
코스피 2,400이 보인다(서울=연합뉴스) 정하종 기자 = 코스피가 18.12포인트 오른 2,381.69로 마감하며 또 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9일 오후 서울 중구 을지로 KEB하나은행 본점 딜링룸에서 한 딜러가 전광판 앞을 지나고 있다. chc@yna.co.kr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코스피가 9일 미국발 훈풍과 외국인 매수세에 힘입어 사상 처음으로 2,380선을 넘어섰다.

코스닥도 8거래일 연속 상승하며 670선에 안착했다.

코스피와 코스닥 시장 모두 시가총액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날보다 18.12포인트(0.77%) 오른 2,381.69로 장을 마쳤다.

지난 2일 세운 기존 종가 기준 역대 최고치(2,371.72)를 1주일(4거래일) 만에 다시 썼다.

지수는 전장보다 7.65포인트(0.32%) 오른 2,371.22로 출발하며 단숨에 2,370선을 회복한 뒤 우상향 곡선을 그리며 꾸준히 상승 폭을 키웠다.

장 중 한때 2,385.15까지 오르며 지난 5일 세운 장 중 역대 최고치 기록(2,376.83)도 3거래일 만에 갈아치웠다.

특히 최근 개별 종목에 비해 숨 고르기를 했던 대형주가 다시 오르며 시장의 강세를 주도했다.

간밤 미국 뉴욕 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제임스 코미 연방수사국(FBI) 전 국장 증언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친성장 정책 단행 기대를 훼손하지 않았다는 분석에 소폭 상승했다.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0.04%)와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0.03%)는 강보합 마감했고 나스닥 지수는 0.39% 오르며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김병연 NH투자증권 연구원은 "미국의 정치적 불확실성과 영국 총선, 유럽중앙은행(ECB) 통화정책회의 우려 등이 완화하며 위험자산 선호가 이어지고 있다"면서 "안도감이 커지면서 투자심리도 개선됐다"고 말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은 5거래일 연속 '사자'를 이어가며 홀로 1천487억원을 순매수했다.

개인과 기관은 각각 1천675억원, 306억원을 순매도했다.

프로그램 매매에서는 차익거래는 매도 우위, 비차익거래는 매수 우위를 보이며 전체적으로는 417억원 순매수를 기록했다.

코스피 거래량은 5억1천162만2천주, 거래대금은 7조792억원으로 각각 집계됐다.

[그래픽] 코스피…2,381.69 사상 최고치 마감
[그래픽] 코스피…2,381.69 사상 최고치 마감

유가증권시장에서는 468개 종목이 오르고 341개 종목은 내렸다. 2개 종목이 상한가로 마감했고 67개 종목은 보합세를 기록했다.

장 마감 후 코스피 시가총액은 1천542조9천970억원으로 지난 2일 이후 4거래일 만에 사상 최대치 기록을 경신했다.

시총 상위주 중 대장주인 삼성전자[005930](2.08%)는 4거래일 만에 반등, 2%대 강세를 기록하며 SK하이닉스[000660](2.82%)와 함께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

삼성전자는 230만5천원으로 마감했다. 삼성전자 종가가 230만원을 넘어선 것은 지난달 26일 이후 9거래일 만이다.

NAVER[035420](7.87%), POSCO[005490](1.85%), 신한지주[055550](1.01%), LG화학[051910](1.04%), SK(1.25%), SK텔레콤[017670](1.23%) 등 시총 상위주 대부분이 올랐다.

삼성물산만 (-3.51%) 약세를 기록했고 현대차와 현대모비스[012330]는 보합 마감했다.

업종별로는 등락이 엇갈렸다.

의료정밀(6.52%)과 증권(4.51%), 은행(2.76%)의 강세가 두드러졌고, 의약품(-1.25%), 유통업(-1.86%)은 약세였다.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4.18포인트(0.62%) 오른 674.15로 마감하며 종가 기준 연중 최고치 기록을 또다시 갈아치웠다.

이는 작년 10월 10일 종가 674.74 이후 8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치다.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17포인트(0.32%) 오른 672.14로 개장한 뒤 개인과 외국인의 순매수에 힘입어 꾸준히 상승 흐름을 이어갔다.

장 중 한때는 674.15까지 오르기도 했다. 이는 작년 10월 11일 677.29 이후 가장 높은 기록이다.

코스닥 거래량은 6억1천660만9천주, 거래대금은 3조3천97억5천만원을 각각 기록했다.

장 마감 후 코스닥시장 시가총액은 223조70억원으로, 5거래일 연속 사상 최대치 행진을 이어갔다.

코넥스시장에서는 112개 종목이 거래됐고, 거래대금은 11억여원으로 집계됐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 종가보다 달러당 1.1원 오른 1,123.2원으로 장을 마쳤다.

hyunmin62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9 16:3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