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내 130개 국제구호단체들, 강경화 지지 성명

강경화, 굳은 표정으로 출근
강경화, 굳은 표정으로 출근(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가 9일 오전 서울 종로구의 한 빌딩에 마련된 사무실로 출근하고 있다. jieunlee@yna.co.kr


국제개발협력민간협의회 "유능한 인재 잃지 않길"

(서울=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 한국 국제구호단체들의 협의체인 국제개발협력민간협의회(KCOC, 회장 박용준)는 9일 야당들로부터 낙마 압박을 받고 있는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지지 성명을 발표했다.

국제 구호 및 개발협력 관련 130개 민간단체들이 참여하는 이 협의회는 성명에서 "강 후보자는 지난 10년간 국제무대에서 쌓은 국제적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외교적으로 민감한 현안을 지혜롭고 현명하게 해결할 것으로 기대되는 인재"라며 외교부 장관으로의 임명을 "적극 지지한다"고 밝혔다.

협의회는 "국제사회에서 일한 경험을 토대로 여성, 인권, 장애인 등 그동안 국제개발협력분야에서 소외된 이들과 함께하며 대한민국의 역량을 국제적 수준으로 끌어올릴 수 있는 적격자"라고 강 후보자를 평가했다.

협의회는 이어 "특히, 지난 10년간의 정권이 시민사회와 소통의 기회없이 일방적인 정책을 수립해 시민사회와의 파트너십을 저해하고 시민사회를 관리·감독의 대상으로 치부한 데 반해, 강 후보자는 6월 1일 협의회 회원단체들과의 면담을 통해 향후 정부의 해외 개발원조와 인도적 지원에 관한 시민사회 측의 입장을 듣고, 논의하며 소통하려는 모습에서 그 능력과 자질이 읽혔다"고 부연했다.

또 "여성이라는 이유와 정치적인 이유로 국제사회에서 인정받은 유능한 인재를 잃지 않기를 간절히 바라며, 우리 130개 국제개발협력민간단체들은 강경화 후보를 외교부 장관으로 강력하게 지지한다"고 밝혔다.

jh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9 12:5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