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만트럭버스, 평택에 PDI센터 신축…"한국서 지속성장"

'만 라이온스 2층버스' 김포·안산서 이달 말 운영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상용차 생산업체인 만트럭버스코리아가 1천만달러(약 112억원)를 투자해 국내에 대규모 단독 PDI센터를 세우고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

PDI센터는 수입차 업체가 국내 소비자가 주문한 차량을 소비자에게 인도하기 전 검수하고 보관하는 시설이다.

만트럭버스코리아는 9일 경기도 평택시 포승읍에서 PDI센터 개소식을 열고 수입상용차 시장에서 지속 성장해나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신축 PDI 센터는 총면적 8천763평(2만8천969㎡) 규모로 지어졌다. 기존 충남 금산군 추부면에 있던 PDI센터와 비교하면 규모가 6배가량 크다.

센터는 최종 차량 조립·검수가 이뤄지는 PDI와 어셈블리 2개 동을 비롯해 사무실 겸 부품창고, 만(MAN) 트레이닝센터, 완성차 보관 창고, 배송센터 등 총 5개 건물로 구성된다.

차량 조립, 검사, 보관, 인도에 이르는 모든 업무를 효율적으로 처리할 수 있고 직원이나 방문 고객들을 위한 편의시설도 풍부하다고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소개했다.

만 트레이닝센터에서는 영업 및 서비스 인력을 대상으로 하는 전문적인 정비기술 교육과정과 신규 고객에게 차량 기능과 작동 방법을 알려주는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막스 버거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은 "대규모 물류거점 신설, 버스를 포함한 제품 라인업 강화 등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한국 시장에서 안정적인 성장 기반을 다져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만트럭버스코리아가 경기도 평택시 포송읍에 신축한 PDI센터. [만트럭버스코리아 제공=연합뉴스]
만트럭버스코리아가 경기도 평택시 포송읍에 신축한 PDI센터. [만트럭버스코리아 제공=연합뉴스]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이달 중 운영할 예정인 '만 라이온스 2층버스'를 이날 함께 공개했다.

유럽 현지에서 생산해 국내로 들여오는 이 버스는 1, 2층에 승객석 및 휠체어 공간을 포함해 총 73석을 갖췄다.

차량 전면과 측면에 대형 창문을 달아 개방감을 높였고 인체공학적으로 설계된 전 좌석은 USB 충전포트를 갖췄다.

최신 배기가스 규제인 유로6C 기준을 충족하는 최고출력 460마력의 만 엔진과 팁매틱12(TipMatic) 자동변속기를 탑재했다. 긴급자동제동장치(AEBS), 차선이탈경고장치(LDWS) 등 첨단 안전사양도 적용됐다.

만 라이온스 2층버스는 경기도 김포, 안산 등 2개 지역 내 광역노선에 우선 도입된다.

현재까지 총 52대 납품 계약을 완료했으며, 이달 말부터 실제 도로를 달릴 예정이라고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전했다.

만트럭버스코리아가 경기도 평택시 포송읍에 신축한 PDI센터 앞에 만(MAN) 라이온스 2층버스와 최신 유로6c 제품인 만 뉴 TGS 500 덤프가 전시된 모습. [만트럭버스코리아 제공=연합뉴스]
만트럭버스코리아가 경기도 평택시 포송읍에 신축한 PDI센터 앞에 만(MAN) 라이온스 2층버스와 최신 유로6c 제품인 만 뉴 TGS 500 덤프가 전시된 모습. [만트럭버스코리아 제공=연합뉴스]

bry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9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