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스피 장중 2,380선 돌파…역대 최고치(종합)

송고시간2017-06-09 10:46

코스닥도 8일째 상승 흐름…670선 안착 시도

[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코스피가 9일 미국발 훈풍과 기관 매수세에 힘입어 사상 처음으로 장 중 2,380선을 돌파했다.

코스닥도 8거래일 연속 상승 흐름을 이어가며 670선 안착을 시도하고 있다.

이날 오전 10시 30분 현재 코스피는 전날보다 16.26포인트(0.69%) 오른 2,379.83을 가리키고 있다.

장 중 한때 2,380.49까지 오르며 지난 5일 세운 장 중 역대 최고치 기록(2,376.83)을 3거래일 만에 새로 썼다.

지수는 전장보다 7.65포인트(0.32%) 오른 2,371.22로 출발하며 단숨에 2,370선을 회복한 뒤 우상향 곡선을 그리며 꾸준히 상승 폭을 키우고 있다.

간밤 미국 뉴욕 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제임스 코미 연방수사국(FBI) 전 국장 증언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친성장 정책 단행 기대를 훼손하지 않았다는 분석에 소폭 상승했다.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0.04%)와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0.03%)는 강보합 마감했고 나스닥 지수는 0.39% 오르며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기관은 6거래일 만에 '사자'로 돌아서 홀로 587억원을 사들이며 지수 상승을 견인하고 있다.

외국인은 5거래일 만에 '팔자'로 돌아서 196억원을 순매도 중이고 개인도 506억원 매도 우위를 보이고 있다.

시가총액 상위주 중 대장주인 삼성전자[005930](2.04%)가 4거래일 만에 오르며 2%대 강세를 보이고 있다.

SK하이닉스[000660](1.94%)와 NAVER[035420](3.93%), POSCO[005490](2.22%), LG화학[051910](2.07%), SK텔레콤[017670](1.23%)도 동반 강세다.

반면 현대차[005380](-0.31%), 삼성물산[028260](-2.81%), 삼성생명[032830](-0.84%) 등은 내리고 있다.

업종별로는 등락이 엇갈리고 있다.

철강·금속(1.42%), 전기·전자(1.90%), 의료정밀(3.73%), 증권(3.89%) 업종의 강세가 두드러진 가운데 기계(-1.30%), 보험(-1.07%) 등은 약세다.

같은 시각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2.37포인트(0.35%) 오른 672.34를 나타내고 있다.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17포인트(0.32%) 오른 672.14로 개장한 뒤 강보합권에서 움직이고 있다.

장 중 한때 672.46까지 오르며 장 중 기준 연중 최고치 기록을 하루 만에 갈아치우기도 했다.

이는 작년 10월 11일 장 중 기록한 677.29 이후 가장 높은 수치다.

hyunmin6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