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英총선 출구조사 "보수당 제1당…과반의석 상실"(종합)

송고시간2017-06-09 06:34

(런던=연합뉴스) 황정우 특파원 = 8일(현지시간) 치러진 영국 조기총선에서 집권 보수당이 제1당을 차지하겠지만 과반의석(326석)을 잃을 것으로 예상됐다.

보수당과 노동당 모두 단독으로 과반의석을 얻지 못할 것이라는 예측이 나왔다.

BBC 등 방송 3사가 이날 투표 마감 직후 발표한 공동 출구조사 결과에 따르면 보수당 314석, 노동당 266석, 스코틀랜드국민당(SNP) 34석, 자유민주당 14석 등을 확보할 것으로 예측됐다.

보수당은 지금(330석)보다 16석을 잃을 것으로 예측된 반면 노동당은 37석을 늘릴 것으로 예상됐다.

다수당인 보수당은 다른 정당과 연립정부를 꾀하거나 군소정당들과 정책연합을 통해 소수당 정권을 출범시킬 수 있다.

하지만 보수당이 이를 성사하지 못하면 어느 정당(정당연합)도 단독으로 법안 처리를 하지 못하는 이른바 헝 의회(Hung Paliament)가 출현하게 된다.

출구조사 결과대로 투표 결과가 나오면 조기총선을 요청한 테리사 메이 총리는 과반 의석 상실에 대한 거센 책임론에 직면할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지난 2015년 총선 당시 방송 3사 출구조사는 보수당 314석, 노동당 239석 등으로 예측했지만 실제 의석수는 보수당 331석, 노동당 232석으로 차이를 드러낸 바 있다.

메이 "인권법 바꿔서라도 테러통제 강화"…안보무능론 돌파수
메이 "인권법 바꿔서라도 테러통제 강화"…안보무능론 돌파수

(런던 AP=연합뉴스)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가 6일(현지시간) 슬라우 지역 유세에서 연설하고 있다. 메이 총리는 조기총선 투표를 이틀 앞둔 이날 외국인 테러 용의자 추방을 더 수월하게 하고, 위협적이지만 기소하기에는 증거가 충분하지 않은 극단주의자에 대한 통제를 확대할 방안을 검토하겠다며 인권법이 이를 막는다면 법을 바꿔서라도 그렇게 할 수 있게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는 조기총선을 코앞에 두고 불거진 여권의 안보무능론을 잠재우기 위한 승부수로 보인다.
ymarshal@yna.co.kr

[그래픽] 英총선 출구조사 "보수당 제1당…과반의석 상실"
[그래픽] 英총선 출구조사 "보수당 제1당…과반의석 상실"

메이 총리 총선 과반수 실패? 브렉시트는... (PG)
메이 총리 총선 과반수 실패? 브렉시트는... (PG)

[제작 조혜인]

英총선 출구조사 "보수당 제1당…과반의석 상실"
英총선 출구조사 "보수당 제1당…과반의석 상실"

(에딘버러<영국 스코틀랜드> AFP=연합뉴스) 8일(현지시간) 치러진 영국 조기총선에서 집권 보수당이 제1당을 차지하겠지만 과반의석(326석)을 잃을 것으로 예상됐다.
BBC 등 방송 3사가 이날 투표 마감 직후 발표한 공동 출구조사 결과에 따르면 보수당 314석, 노동당 266석, 스코틀랜드국민당(SNP) 34석, 자유민주당 14석 등을 확보할 것으로 예측됐다. 보수당과 노동당 모두 단독으로 과반의석을 얻지 못할 것이라는 예상. 사진은 이날 영국 북부 스코틀랜드의 에딘버러의 한 개표소에서 부재자 투표지에 대한 개표가 이뤄지는 모습. bulls@yna.co.kr


jungw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