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트럼프 "싸워 이길 것"…백악관 "트럼프, 거짓말쟁이 아냐"

코미 수사중단 외압 등 증언 반박…트럼프 "우리는 포위돼"

(워싱턴=연합뉴스) 신지홍 특파원 = 백악관은 8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러시아 스캔들'과 관련해 마이클 플린 전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에 대한 수사중단의 압력을 행사하고 자신과의 대화나 해임 사유 등에 대해 '거짓말'을 했다는 제임스 코미 전 연방수사국(FBI) 국장의 육성 폭로를 일축했다.

새라 샌더스 허커비 백악관 수석부대변인은 이날 기자들과 만나 "트럼프 대통령은 거짓말쟁이가 아니라고 확실하게 말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과 코미 전 국장의 백악관 회동 대화를 녹음한 테이프가 존재하는지에 대해서는 답하지 않았다.

트럼프 "싸워 이길 것"…백악관 "트럼프, 거짓말쟁이 아냐" - 2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보수단체인 '믿음과 자유 연맹'이 주최한 워싱턴 컨퍼런스의 연설에서 "우리는 싸워 이길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코미 전 국장의 공개증언 직후 한 이 연설에서 증언을 직접 언급하지는 않았지만 "그들이 거짓말하고, 그들이 방해하며, 그들이 증오와 편견을 퍼뜨릴 것"이라며 "그러나 옳을 일을 하는데 물러서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 "우리는 포위돼있다"며 "우리는 결국 어느 때보다 더 크고, 잘하며, 강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AP=연합뉴스 자료사진]
[AP=연합뉴스 자료사진]

sh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9 02: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