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시민단체들 "집회에 손해배상 청구 부당…철회해달라"

'국가손배 철회하라'
'국가손배 철회하라'(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국가로부터 손해배상 청구의 손배 가압류를 당한 강정마을 주민과 평화활동가, 쌍용자동차 해고노동자, 세월호 참사 관련 집회와 민중총궐기 주최자 등이 8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의 손배가압류 청구 철회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2017.6.8
jieunlee@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효석 기자 = 집회나 시위를 했다가 국가로부터 손해배상 청구 및 가압류를 당한 시민사회단체 활동가들이 새 정부에 이를 철회해 달라고 요청했다.

민주노총, 금속노조, 참여연대, 세월호 참사 국민대책회의, 강정마을회 등 시민단체 29곳은 8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이 밝혔다.

제주 강정마을 해군기지 반대운동, 쌍용자동차 사태 관련 농성·집회,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 촉구 집회, 미국산 쇠고기 수입 반대 집회 등에 주도적으로 참여했다가 경찰의 부상이나 장비 파손에 따른 손해배상 소송을 당한 이들이 참석했다.

이들은 "정치적 부당함에 맞서고 기업의 정리해고·노조 파괴에 맞섰다가 정부로부터 손해배상을 청구 당했다"면서 "정부가 재산을 가압류하기까지 해 평생 만지지도 못할 액수의 빚을 지게 됐다"고 토로했다.

이들은 "이명박·박근혜 정부가 시민사회단체와 노동조합 입에 재갈을 물리기 위해 남발한 손해배상·구상권 청구와 가압류를 철회해달라"면서 "국가는 이미 법질서 유지를 위한 강제수단으로 형벌 부과권을 갖고 있으니 민사소송은 남발하지 못하도록 법 제도를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hy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8 16: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