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주민 주도' 제주시 원도심 도시재생사업 '첫걸음'

주민공모 4개 사업 선정

(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제주도 도시재생지원센터는 2017년도 제주시 원도심 도시재생 주민공모사업으로 총 4개 사업을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선정된 사업은 '성짓골 및 목관아 물허벅 짊어메고 탐방'(무근성마을원도심주민협의체), '함께 모여 손심엉 고치 지역경제 활성화'(멘도롱 또돗 주민협의체), '이도1동 문화지도만들기 사업 김삿갓 방랑기'(이도1동 도시재생협의체), '샛물골 활성화를 위한 마을 조사 및 일본 NPO 교류'(샛물골 주민협의체)다.

공모는 지난달 8∼26일 주민협의체 참여자를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심사와 사업 조정을 거쳐 최종적으로 4개 사업이 선정됐다.

심사에는 사업을 제안한 주민협의체와 전문가 심사위원단이 참여했다. 주민협의체별 교차 평가 점수와 전문가 평가 점수를 합산한 평균점수 고득점순으로 최종 선정이 이뤄졌다.

심사는 사업의 필요성·공익성·실현성, 자발적 주민 참여, 민관 파트너십 등 5가지 기준에 맞춰 이뤄졌다.

선정된 사업에는 사업별 최대 500만원까지 사업비가 진행되며, 추진은 올해 11월까지 6개월간 진행된다.

센터 관계자는 "이번 공모사업은 원도심 활성화를 주민 스스로 기획하고 실행할 수 있는 사업을 대상으로 공모가 이뤄졌다"며 "민선6기 제주도정 주요 정책사업인 도시재생의 첫 사업인 만큼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을 잘 파악해 주민 주도의 도시재생사업이 안착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atoz@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8 15: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