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광주 평동비즈니스센터 10일 개관…업체·근로자 지원(종합)

(광주=연합뉴스) 송형일 기자 = 광주 평동산업단지 입주기업의 경영·복지 지원시설을 한곳에 모은 '평동종합비즈니스 센터'가 10일 문을 연다.

평동종합비즈니스센터 전경[광주시 제공=연합뉴스]
평동종합비즈니스센터 전경[광주시 제공=연합뉴스]

2015년 12월 착공 1년 6개월여만이다.

부지 5천266㎡, 전체면적 3천650㎡ 지하 1층 지상 6층 규모로 총 사업비 111억원을 들였다.

지난 2월 건물 준공 뒤 시험 운영을 거쳐 이번에 개관식을 한다.

개관식에는 윤장현 광주시장, 김동철 국회의원, 산단 입주업체 관계자, 주민 등 150여 명이 참석한다.

미니 취업박람회도 함께 열려 15개 기업이 일손을 구할 계획이다.

지역기업의 경영지원과 근로자 복지지원 시설 등을 하나로 모은 곳은 광주·전남에서 처음이다.

기업체 상담과 교류의 장을 위한 비즈니스상담실, 구인·구직자의 만남의 장이자 취업정보를 제공하는 일자리 지원실, 비즈니스 활동에 필요한 전시실과 회의실 등으로 구성됐다.

근로자 복지 향상을 위해 시립어린이집, 근로자 건강관리실, 각종 교육강좌를 위한 프로그램실 등도 갖췄다.

건강관리실은 광주근로자건강센터 분소로 뇌심혈질환과 근골격질환 예방, 직무 스트레스 해소, 유해화학물질 취급 요령과 예방 교육 등을 한다.

운영을 맡은 광주경제고용진흥원은 자금과 창업, 수출, 일자리지원과 상담 기업에 필요한 사항을 현장에서 신속히 해결하는 등 원스톱 서비스를 지원한다.

센터 설계 과정에서부터 입주기업 근로자, 이주민 센터 등이 참여한 노사 공동체를 구성해 이용자 중심의 다양한 의견을 반영하는 등 센터 활용도를 높이는 데 공을 들였다.

하지만 일부 설계 수정과 센터를 운영할 주체 선정이 늦어지면서 지난해 예정됐던 준공 일정이 다소 미뤄졌다.

광주시는 센터의 관리 및 운영 등에 필요한 내용을 담은 관련 조례를 제정한 상태다.

1, 2차 단지가 있는 평동산단은 486개 업체에서 연간 4조7천200억원의 매출을 올리는 광주 제2의 산단이다.

광주시 관계자는 9일 "센터 개관으로 기업 경쟁력 확보와 지역경제 활성화, 근로자의 근로환경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nicepe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8 15: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