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청년 주거안정'…대전시 주택임차 보증금 융자지원

'청년 주택 임차보증금 융자지원 업무협약'
'청년 주택 임차보증금 융자지원 업무협약'[대전시 제공=연합뉴스]

(대전=연합뉴스) 정찬욱 기자 = 대전시는 8일 시청 회의실에서 권선택 시장과 김재천 한국주택금융공사 사장, 민인홍 하나은행 충청영업그룹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청년 주택 임차보증금 융자지원 업무협약'을 했다.

이번 협약은 서울에 이어 두 번째로, 취업준비생과 사회초년생, 신혼부부, 신용회복지원자 등 목돈 마련이 어려운 청년들의 주거생활 안정 기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세 기관은 협약에서 청년 주택 임차보증금 융자 및 이자지원 사업 실행에 대한 기관별 역할을 정하고 상호 협조와 공동홍보 활동을 하기로 했다.

청년 주택 임차보증금 융자지원 사업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취업준비생, 사회초년생, 신혼부부, 신용회복 지원자의 주거비용 부담을 줄이기 위해 임차보증금 대출과 대출금에 대한 이자를 지원하는 것이다.

만 19∼39세 이하 청년이 신청 대상이다.

대상 주택은 대전 시내 임차전용면적 60㎡ 이하, 임차보증금 2천만원 이하, 월세 70만원 이하의 주택·주거용 오피스텔이다.

시는 하나은행에 융자를 알선하고 임차보증금 대출에 대한 이자를 연 3∼4%까지 지원한다.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임차보증금 대출에 대한 주택금융신용보증을, 하나은행은 대출상품 개발 및 대출을 각각 맡게 된다.

시는 특히 전국 처음으로 청년 신용회복지원자 주거지원을 위해 신용회복지원기관에 채무변제 중인 청년과 졸업을 앞둔 대학생까지 지원 대상에 포함해 차별화했다.

시는 이달 중 청년 주택 임차보증금 융자지원 신청공고를 내고, 다음 달 초 신청을 받아 대출할 예정이다.

jchu20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8 14:3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