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 OECD 각료이사회서 '양질 일자리 창출' 정책 소개

송고시간2017-06-08 09:40

조세 회피 막을 다자간 공조체계 서명식도 열려

(세종=연합뉴스) 이대희 기자 = 기획재정부는 프랑스에서 열린 '2017년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각료이사회'에 참석해 '양질의 일자리 창출'이라는 한국의 정책 방향을 소개했다고 8일 밝혔다.

각료이사회는 35개 회원국 각료들이 모여 세계 경제를 논의하는 연례행사로, 올해는 '성공적인 세계화 만들기 : 모두에게 더 나은 삶'을 주제로 프랑스 파리 OECD 본부에서 7∼8일(현지시간) 이틀 동안 열렸다.

이사회에는 송인창 기재부 국제경제관리관(차관보)이 수석대표로 참석했다.

한국은 '자유무역 및 디지털 경제 환경에서 모든 사람의 번영을 위한 국내정책 방안' 세션에서 "'사람 중심 경제'로 정책 패러다임을 전환하고 사회 불평등 문제에 본격적으로 대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포용적인 성장을 위해서는 모든 국민이 성장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해야 한다"며 "구조적으로 소외될 가능성이 큰 취약계층에 대한 정책적 배려도 확대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또 "세계화 자체에 대한 반대보다는 그 혜택을 어떻게 공정하게 분배해야 할지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며 "신고립주의와 보호 무역주의를 배격하기 위한 국제사회 공조를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각료이사회에서는 다국적 기업의 국제 조세 회피를 막기 위한 OECD와 주요 20개국(G20) 차원의 국제 공조체계인 벱스(BEPS) 방지 다자협약 서명식도 열렸다.

기재부 관계자는 "OECD 각료이사회에서 제시한 포용적 성장과 세계화를 위한 대내외 정책 방향이 한국이 추진 중인 양질의 일자리 창출, 소득분배 개선 등의 정책 방향과 일맥상통함을 확인했다"며 "새 정부 정책 방향을 적극적으로 홍보해 국제사회의 이해를 높였다"고 자평했다.

역외탈세 방지 다자간 BEPS 협약 서명하는 윤종원 OECD 대사
역외탈세 방지 다자간 BEPS 협약 서명하는 윤종원 OECD 대사

(파리=연합뉴스) 정부는 7일 오후(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본부에서 'BEPS 방지 다자협약'에 가입했다. 이 협약은 다국적 기업의 국제적 조세회피(역외 탈세)를 막기 위한 OECD와 G20(주요 20개국) 차원의 국제공조체계로 70여개국이 참여했으며, 사진은 한국 윤종원 주OECD 대사가 협약서에 서명하는 모습. [주OECD 한국대표부 제공=연합뉴스] 2017.6.8.
seephoto@yna.co.kr


2vs2@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