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강경화 "위안부 합의 보완할 부분 있어…日과 대화 필요"

(서울=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는 한일 위안부 합의에 대해 "부족한 부분을 보완할 것이 있다"고 말했다.

강 후보자는 7일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위안부 합의에 대해 이같이 말하고 합의의 보완을 위해 "일본과의 대화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강 후보자는 보완이 필요한 대목이 무엇인지를 질문받자 "피해자 중심의 시각에서 봤을때 (한일 합의에 따라 일본 정부가 낸) 10억 엔은 일본 정부의 어떤 의도에 따른 것인지 짚고 넘어가야 한다"며 "합의서 상에 나타나지 않은 조치가 있을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강 후보자는 '위안부 합의 재협상이 필요하다고 보는가'라는 질문에 "형태는 예단하기 어렵다"며 "경과나 결과에 대한 면밀한 분석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강 후보자는 또 "위안부 문제는 인권유린"이라며 "피해자가 납득이 되는 문제 해결이 되어야하는데 아직 그에 못 미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일본의) 진정성 있는 조치가 있어야 한다"며 진정성 있는 조치란 "결국 피해자의 마음에 와 닿는 조치"라고 말했다.

답변하는 강경화 외교장관 후보자
답변하는 강경화 외교장관 후보자(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강 후보자가 의원 질의에 답변을 하고 있다. 2017.6.7
hama@yna.co.kr


jh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7 23:1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